'일상의 실상'에 해당되는 글 425건

  1. 2013.12.20 <흐린날 일출>
  2. 2013.12.19 <안녕할리가 있나>
  3. 2013.12.19 <대한민국에서>
  4. 2013.12.18 <지각을 결심할때마다 가난까지 결심해야 한다.>
  5. 2013.12.16 <스케이팅>
  6. 2013.12.16 <맥도날드>
  7. 2013.12.13 <맥칸두V 마지막회 >
  8. 2013.12.12 <유산>
  9. 2013.12.12 <회사까지 들리는듯 >
  10. 2013.12.12 <꿈과 희망>

하얗게 
타는 
하늘때문에

도시가 

잿더미로 
변하고

타다 남은
불씨를 
눈에 박은 
먼지들이

이리저리
달립니다


<흐린날 일출>




Posted by 하재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그래도
끊이지 않는
상처때문에

늘 아픈 
사람들
머리에

위에서
소금을 
뿌려대니



<안녕할리가 있나>


<안녕할리가 있나>출처; 하재욱 페이스북



Posted by 하재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갈아타는곳
나가는곳
출구

존재할까?



<대한민국에서>



출처: 하재욱 페이스북


Posted by 하재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은 저렇게 뛰지 않겠다.

차라리 인사고과 낮게 받겠다.
그래서 연봉 동결이나 연봉삭감을
받아들이겠다.
혹시나 꽤씸하다고 해고되면
차라리 가난해지고 말겠다.

오늘은 정말 뛰고 싶지 않다.



<지각을 결심할때마다
가난까지 결심해야 한다.>



하재욱 페이스북


Posted by 하재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스케이팅>

카테고리 없음 2013. 12. 16. 12:44

오늘 아침

딸을 위해
내가 한 짓이

너무 
자랑스럽다


<스케이팅>



하재욱 페이스북


Posted by 하재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맥도날드>

카테고리 없음 2013. 12. 16. 12:40

롯데리아
반대말은?



<맥도날드>




Posted by 하재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그동안 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맥칸두V 마지막회 >



출처: 하재욱 페이스북


Posted by 하재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유산>

카테고리 없음 2013. 12. 12. 12:50

내 세상이 없는걸 보고
아버지의 세상도 없었으며
할아버지의 세상도 없었다는
것을 안다

그 분들과 내가 
간절하게 
주고받은 것은

액자틀 같이
딱딱하게 꺾인
생활일거다



<유산>




Posted by 하재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깔깔깔깔
깔깔깔깔
깔깔깔깔



<회사까지 들리는듯 >




Posted by 하재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

쯧...

이거 적당하게 복용하시면

살짝 부풀어 오르는 정도에서

끝나서 괜찮긴한데 


과다복용시 오히려

허파쪽에 바람도 들고

간도 붓기도 하고

그러다가 쫘아악 빠져요

특히 환자분 나이때에

부작용 심각합니다


이거 마약같은 거예요

이제 단호히 

끊으셔야 합니다.



<꿈과 희망>




Posted by 하재욱

댓글을 달아 주세요